제보하기 
[노컷영상] 온수매트 ‘19년형’ 광고하고 2014년 제품 보낸 뒤 ‘모르쇠’
상태바
[노컷영상] 온수매트 ‘19년형’ 광고하고 2014년 제품 보낸 뒤 ‘모르쇠’
  • 나수완 기자 nsw@csnews.co.kr
  • 승인 2020.11.16 0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명 온라인몰 판매자가 온수매트 제조일자를 속여 판매하고 터무니 없는 핑계를 대고 있다고 소비자가 불만을 토로했다.

강원도 원주시에 거주하는 손 모(남)씨는 온라인몰을 통해 2019년형이라고 광고한 온수매트를 구입했다. 최신형으로 생각했지만 실제 받아본 제품의 제조일자는 2014년으로 제조된지 6년 이상 지나 있었다. 업체 측에 문의하자 “대량생산으로 정확한 제조일자 확인이 불가하다”는 황당한 답변을 들었다.

손 씨는 “광고에는 2019년형 최신이라고 광고하더니 실제론 제조된 지 6년 이상 지난 제품을 보냈다”며 “이는 분명한 소비자 우롱이며 허위과장광고다”고 지적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나수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