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SBI저축은행, '은행저축프로젝트' 세 번째 암은행나무 이식사업 진행 
상태바
SBI저축은행, '은행저축프로젝트' 세 번째 암은행나무 이식사업 진행 
  • 이예린 기자 lyr@csnews.co.kr
  • 승인 2020.11.25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I저축은행은 사회공헌 캠페인 ‘은행저축프로젝트’의 세 번째 암은행나무 이식사업을 진행한다고 25일 밝혔다.
 
은행저축프로젝트는 ‘은행(銀行)이 은행(銀杏)을 살린다’는 의미로 시작된 사회공헌 캠페인이다. 가을이면 열매 악취로 인해 베어질 암은행나무를 다른 곳으로 옮겨 심어 은행나무를 살리고 저축해 나가는 사회공헌 활동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번 암은행나무 이식사업은 2018년을 시작으로 올해 3회째 진행됐으며, 서울에서 은행나무가 가로수로 가장 많이 심어진 송파구 일대에서 진행된다. 
 

특히 시민참여 방식으로 진행되는 이번 이식사업은 SBI저축은행 공식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응원 메세지를 접수하고, 500명의 시민참여단을 선발한다.  
 
선발된 시민참여단에게는 캠페인을 상징하는 뱃지를 증정하고, 참여단 개인의 이름이 적힌 이름표를 제작해 이식된 암은행나무에 걸어주게 된다.

이에 대해 SBI저축은행 관계자는 “캠페인이 진행될수록 많은 분들이 공감하고 동참해 감사하다. 앞으로도 대중과 소통하고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는 다양한 캠페인을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이예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