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무원다논, 비건 인증 ‘식물성 액티비아’ 출시...우유 대신 코코넛
상태바
풀무원다논, 비건 인증 ‘식물성 액티비아’ 출시...우유 대신 코코넛
  • 조윤주 기자 heyatti@csnews.co.kr
  • 승인 2021.01.18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풀무원다논(대표 정희련)은 국내외 비건 시장 확대 트렌드에 발맞춰 우유 대신 코코넛으로 만든 비건 인증 대체 요거트 ‘식물성 액티비아’를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대체 요거트(Yogurt alternatives)는 기존 요거트의 주 원료인 우유 대신 코코넛, 콩, 오트 등의 식물성 원료를 사용해 요거트와 유사한 맛과 식감을 살린 새로운 형태의 요거트다. 유제품 섭취가 어려운 소비자들도 쉽게 즐길 수 있으면서 기존 요거트의 특징인 유산균은 대부분 그대로 담고 있다.

풀무원다논은 ‘식물성 액티비아’ 출시에 앞서 국내 비건 인증 기관인 ‘한국비건인증원’으로부터 비건 식품 인증을 취득했다. 비건 인증은 동물 유래 원재료를 사용하거나 이용하지 않고 교차 오염되지 않도록 관리하며 동물 실험을 하지 않은 제품에만 주어진다.

풀무원다논은 "식물성 액티비아는 비단 채식을 지향하는 사람뿐 아니라 건강관리에 관심이 많은 모든 사람들에게 제격"이라고 설명했다.

우유 대신 코코넛으로 만들어 평소 우유나 요거트 등의 유제품 섭취가 어려운 사람들도 편하게 먹을 수 있다. 또 식물성 원료로 만들어 트랜스지방 0g, 콜레스테롤 0%이다. 액티비아만의 20개국 특허 프로바이오틱스인 ‘액티레귤라리스’(DN560004)와 함께 1컵당(100g 기준) 3g의 식이섬유도 함유하고 있다.
 


풀무원다논에 따르면 식물성 액티비아는 맛에도 신경을 썼다.

코코넛은 기존 요거트의 부드럽고 크리미한 질감을 잘 살려내 처음 접하는 사람들도 거부감이 거의 없다. 여기에 코코넛과 잘 어울리면서 한국인이 선호하는 과일을 더했다. 파인애플, 복숭아, 블루베리까지 총 3가지 맛이다.

가격은 4입 기준 3980원, 6입 기준 5980원으로 전국 대형마트, 슈퍼마켓 및 온라인에서 판매 예정이다.

한편 풀무원은 국내에서 비건 트렌드를 주도하며 지난해 비건 라면 ‘자연은 맛있다 정면’, 비건 김치 ‘비건 톡톡 썰은김치’, 비건 스킨케어 ‘브리엔’을 출시했고, 올해 풀무원다논에서 비건 인증 대체 요거트 ‘식물성 액티비아’까지 선보였다.

풀무원다논 액티비아 담당자는 “국내 요거트 시장은 정체된 상태지만 풀무원다논은 국내 시장에서 보기 어려웠던 혁신제품을 지속 선보이며 매년 두자리 성장을 하고 있다”며 “이번 식물성 액티비아 출시로 국내 비건 요거트 시장을 개척하고, 9년 연속 세계 판매 1위 요거트 브랜드로서 올해도 요거트 시장의 혁신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조윤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