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그랜드 스타렉스' 2010년형, 어떻게 달라졌지?
상태바
'그랜드 스타렉스' 2010년형, 어떻게 달라졌지?
  • 유성용 기자 csnews@csnews.co.kr
  • 승인 1999.11.3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가 경제성과 안정선을 보강한 '그랜드 스타렉스 2010년형' 모델을 9월1일부터 판매한다고 31일 밝혔다.

2010년형 디젤 전 모델에는 경제성을 중시하는 최근 트렌드에 맞춰 경제운전영역을 클러스터에 표시해주는 '경제운전안내시스템(에코 드라이빙)'을 기본 적용해 실연비 향상을 도모했다.

또 디럭스 모델부터는 한쪽 바퀴가 진흙길, 빙판길 등에  빠져 헛돌 경우 쉽게 빠져나오도록 돕는 '차동기어 잠금장치(LD)'가 선택 혹은 기본 장착됐다.

고객들의 요구사항을 반영해 'ECM 룸미러 & 하이패스시스템(ETCS)'를 럭셔리급 이상에서 선택할 수 있으며, 일체형이던 시동키와 무선도어 잠금 리모콘을 분리해 기존의 투박한 이미지에서 탈피했다.

가격은 수동변속기 기준으로 디젤모델은 △12인승 디젤 왜건 CVX 1천809만~2천73만원 △11인승 디젤 왜건 CVX 2천8만~2천87만원 △11인승 디젤 왜건 HVX 2천508만원 △3인승 디젤 밴 CVX 1천657만~1천886만원 △5인승 디젤 밴 1천701만~1천956만원 △12인승 LPI 왜건 CVX 1천774만~1천973만원 △3인승 LPI 밴 CVX 1천607만~1천715만원 △5인승 LPI 밴 CVX 1천651만~1천767만원이다.

 '그랜드 스타렉스'는 2007년 5월 출시 이후 국내에서 9만5천762대가 팔린 베스트셀러 모델이다. 특히 올해 5월 3천279대, 6월 4천305대로 판매량이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7월엔 5천115대를 팔아 출시 최고 판매량을 기록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