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베트남 인터넷은행 연계 '비대면 계좌개설' 개시
상태바
NH투자증권, 베트남 인터넷은행 연계 '비대면 계좌개설' 개시
  • 문지혜 기자 jhmoon@csnews.co.kr
  • 승인 2021.11.29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투자증권은 베트남 최대 인터넷은행 플랫폼 티모(Timo)와 ‘100% 모바일 기반 비대면 계좌개설 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서비스 개시에 들어갔다고 29일 밝혔다. 앞으로 지점 방문 없이도 NH투자증권 베트남법인의 증권계좌 개설이 가능하다.

이날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된 계약식에는 정영채 NH투자증권 사장과 김종석 베트남법인장, 응 유엔 바오 황 티모 대표 등이 참석했다.

티모는 약 40만 명 이상의 고객을 보유하고 있는 베트남 최초의 인터넷은행 플랫폼이다. 현지 은행·보험·자산운용사들과의 파트너십을 통한 종합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NH투자증권은 오랜 기간 쌓은 국내 IT 서비스 및 디지털 플랫폼 비즈니스 운영 노하우를 티모와의 협력 사업에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있다. 본사 및 베트남법인의 선진적인 금융서비스 역량과 티모의 혁신금융 서비스 간 협력 시너지가 발휘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후에도 NH투자증권 베트남법인은 티모 고객 및 관계사를 대상으로 뮤추얼 펀드 판매, 자산관리 서비스 등 종합증권서비스로 점차 확대해 양사 간 파트너십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베트남 티모뿐 아니라 타 동남아시아 진출 국가에서도 핀테크 금융사 투자 등 협력 확대에 대한 가능성도 함께 열어둔다는 입장이다.

정영채 NH투자증권 대표이사는 “수출 불모지로 줄곧 평가받던 국내 증권업의 해외 진출이라는 시대정신을 갖고 NH투자증권만의 글로벌 비즈니스를 정립 및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문지혜 기자]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