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김진균 Sh수협은행장 취임...‘강한 은행‧수익창출 경쟁력’ 등 7대 과제 제시
상태바
김진균 Sh수협은행장 취임...‘강한 은행‧수익창출 경쟁력’ 등 7대 과제 제시
  • 박관훈 기자 open@csnews.co.kr
  • 승인 2020.11.11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김진균 신임 수협은행장이 취임했다. 이날 취임식에서 김진균 은행장은 “첫 내부출신 은행장으로 막중한 소임을 부여받았다”며 “책임은 막중하고 갈 길은 멀다는 ‘임중도원(任重道遠)’의 마음가짐으로 수협은행을 이끌어 나아가겠다”고 언급했다.

김 행장은 또 재임기간 중 ‘공적자금 상환을 위한 수익창출 기반 확대’, ‘어업인과 회원조합 지원’ 등에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수협은행의 사명은 어업인과 회원조합의 지원”이라며 “수산정책자금 적기 공급, 회원조합 지원기능 확대, 상호금융사업과 은행간 협업” 등을 중점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진균 신임 Sh수협은행장이 11일 오전 서울 송파구 오금로 본사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취임사를 하고 있다.
▲김진균 신임 Sh수협은행장이 11일 오전 서울 송파구 오금로 본사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취임사를 하고 있다.
김 행장은 수협은행의 지속 성장을 위해 ▲조직 효율성과 생산성 제고 ▲수익창출 능력 배가 ▲디지털금융 경쟁력 강화 ▲전사적인 리스크 관리 ▲고객중심체제 구축 ▲노사 관계의 소통과 협력 ▲어업인과 회원조합 지원 등 7가지 중점 추진과제를 제시했다.

마지막으로 김 행장은 “지난 57년간 수많은 역경과 위기를 극복하고 오늘에 이르렀다”며 “한층 더 발전한 수협은행을 만들기 위해 모두 힘을 합쳐 저력을 보여주자”고 당부했다.

한편, 취임식을 마친 김 행장은 곧바로 본사 부서를 순회하며 전 직원들과 인사를 나누는 소통 행보로 2년간의 은행장 공식 업무를 시작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박관훈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