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비트, 태국 본인가 획득…‘업비트 태국’ 정식 서비스 시작
상태바
업비트, 태국 본인가 획득…‘업비트 태국’ 정식 서비스 시작
  • 이예린 기자 lyr@csnews.co.kr
  • 승인 2021.01.21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나무는 태국 증권거래위원회(SEC)로부터 본인가를 받아 ‘업비트 태국’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1일 밝혔다.

업비트 태국은 지난해 8월 태국 SEC가 감독하는 디지털 자산 사업 중 ▲디지털 자산 거래소 ▲디지털 토큰 거래소 ▲디지털 자산 위탁매매 ▲디지털 토큰 위탁매매 등 4개 분야의 라이센스를 획득했다.

이어 5개월 만에 SEC의 감사를 마치고 본인가를 받음으로써 정식 서비스를 시작할 수 있게 됐다는 설명이다.

이에 대해 피라데 탄루엉폰 업비트 태국 대표는 “경험과 노하우, 전문성을 더해 태국 최고의 디지털 자산 거래 환경을 제공할 것”이라며 “혁신적인 서비스를 위해 당국의 인가를 받은 사업자를 비롯해 글로벌 전역의 주요 사업자들과 협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업비트 태국은 PC 웹과 안드로이드 및 iOS 앱으로 이용 가능하다. 정식 서비스 시작을 기념해 업비트 태국 신규 가입자를 대상으로 주문 유형과 관계 없이 메이커 수수료는 0%, 테이커 수수료는 0.1%로 제공한다.

한편, 두나무는 2018년 10월 업비트 싱가포르 서비스 오픈을 시작으로 인도네시아와 태국에서도 정식 디지털 자산 거래소 등록을 완료했다. 현지 상품선물거래규제국(Bappebti)에서 인정한 13개 합법 거래소 중 하나로 서비스하며 동남아시아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이예린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