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그룹 5개 상장사, 여성 사외이사 선임...이사회 다양성 투명성 제고
상태바
LG그룹 5개 상장사, 여성 사외이사 선임...이사회 다양성 투명성 제고
  • 유성용 기자 sy@csnews.co.kr
  • 승인 2021.02.25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그룹 5개 상장사가 여성 사외이사를 선임한다.

LG하우시스, 지투알은 올해 3월 주주총회에서 서수경 숙명여대 환경디자인과 교수, 최세정 고려대 미디어학부 교수를 각각 사외이사로 선임하는 안건을 상정한다고 25일 공시했다.

서수경 숙명여대 환경디자인과 교수는 고부가 토털 인테리어 서비스 사업을 확대하고자 하는 LG하우시스의 경영 자문 역할을 맡는다. 서 교수는 국내 교수 최초로 아시아 실내디자인학회 사무총장을 역임했다.

광고대행사 지투알은 자산 2조 원 미만의 상장사로 개정 자본시장법 적용 대상은 아니지만 선제적으로 디지털 마케팅 및 뉴미디어 분야 전문가인 최세정 고려대 미디어학부 교수를 여성 사외이사 후보로 선정했다.

최세정 고려대 미디어학부 교수(왼쪽), 서수경 숙명여대 환경디자인과 교수
최세정 고려대 미디어학부 교수(왼쪽), 서수경 숙명여대 환경디자인과 교수

내년 8월부터 적용되는 자본시장법은 자산 2조 원 이상 상장법인의 경우 이사회를 특정 성(性)으로만 구성하지 않도록 한다.

LG는 법 시행에 앞서 이사회 내에 ESG, 공정거래, 각 사업별 전문성 등을 갖춘 여성 사외이사들의 참여를 확대하기 위해 선제적 조치에 나선 것이다.

LG전자, ㈜LG, LG유플러스도 이사회를 열어 올해 주총에서 ESG 및 오픈이노베이션 분야 전문가를 여성 사외이사 선임하는 안건을 상정할 예정이다.

내년에는 LG화학, LG생활건강, LG디스플레이, LG이노텍 등 자산 2조 원 이상 LG 상장사들이 여성 사외이사를 선임할 계획이다.

LG 관계자는 “다양한 분야에서 뛰어난 역량을 지닌 여성 전문가들의 이사회 참여를 확대해 이사회의 다양성과 투명성을 높이고 중장기적으로 기업 가치를 제고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유성용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