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LG전자, webOS TV에 어린이 위한 고품질 교육용 동영상 1만여편 제공
상태바
LG전자, webOS TV에 어린이 위한 고품질 교육용 동영상 1만여편 제공
  • 유성용 기자 sy@csnews.co.kr
  • 승인 2021.06.07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가 뛰어난 화질과 오래 봐도 눈이 편안한 LG 올레드 TV의 장점을 앞세워 비대면 교육 수요를 적극 공략한다.

LG전자는 이달부터 LG 올레드 TV를 포함해 지난 2018년 이후 출시된 webOS TV(webOS 4.0/4.5/5.0/6.0 탑재 모델) 전 제품에 어린이들을 위한 글로벌 교육 콘텐츠 구독 플랫폼인 하이브로 애플리케이션을 제공한다. 이 서비스는 한국을 포함한 145개 국가에서 이용할 수 있다.

고객은 홈 화면에 있는 LG 콘텐츠 스토어에서 하이브로 앱을 다운받을 수 있다. 서비스에 가입하면 언어, 수학, 과학, 인문학과 같은 일반 학습 콘텐츠뿐 아니라 음악, 미술 등까지 다양한 분야에 이르는 고품질의 교육용 동영상 1만 여 편을 대화면 TV로 간편하게 수강할 수 있다.

하이브로는 ▲1~3세 ▲3~5세 ▲5~7세 ▲7~11세 등 시청하는 어린이의 나이에 따라 관심 분야별 맞춤형 교육 동영상을 제공한다. 영국의 유아조기교육과정(EYFS)에도 채택돼 활용되고 있을 만큼 전문성을 인정받는 플랫폼이라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LG 올레드 TV는 뛰어난 화질은 물론 과장되지 않은 자연스러운 색감으로 보는 눈을 편안하게 해줘 비대면 온라인 수업 시청에 최적의 TV로 평가받는다.

LG 올레드 TV의 청색광 방출량은 업계 최저 수준으로 동일 인치대 프리미엄 LCD TV의 절반가량이다. LG 올레드 TV 전 모델은 세계 최초로 미국 눈 안전 특화 인증기관 아이세이프가 독일 TUV라인란드와 공동 개발한 아이세이프 디스플레이 인증을 받았다.

또 올레드 패널은 미국 UL로부터 화면 깜박임이 없음을 인정받은 플리커 프리 인증을 획득했다. 특히 올레드 패널은 국제암연구기관이 발암물질로 분류한 카드뮴(Cd), 인화인듐(InP) 등이 포함된 부품을 일절 포함하지 않으며, 새집증후군 유발물질로 알려진 총휘발성유기화합물 방출량은 LCD 패널 대비 절반 이하다.

매직리모컨(국내명: 인공지능리모컨)을 활용하면 마치 PC에서 마우스 커서를 움직이는 것처럼 TV 화면을 손쉽게 조작할 수 있는 점도 비대면 수업을 듣는 고객들에게 특히 유용하다.

LG전자 TV상품기획담당 백선필 상무는 “압도적 화질을 원하는 고객은 물론이고, 장시간 TV를 시청해야 하는 고객에게도 LG 올레드 TV가 최선의 선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유성용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