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투자증권, 청년문간에 임직원이 모은 도서 365권 기부
상태바
IBK투자증권, 청년문간에 임직원이 모은 도서 365권 기부
  • 문지혜 기자 jhmoon@csnews.co.kr
  • 승인 2021.12.01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BK투자증권은 ESG경영 실천의 일환으로 중고도서 365권을 청년문간에 기부했다고 1일 밝혔다.

청년문간은 ‘청년 희망 길어올리기’라는 비전으로 대한민국 청년들을 응원하고 청년문화사업을 지원하기 위해 2017년 설립된 비영리단체다. 청년밥상문간을 통해 식사를 제공하며 청년카페문간에서는 편하게 공부하고 책을 보며 휴식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한다.
▲IBK투자증권 직원들이 청년문간 이문수 이사장(가운데)에게 임직원이 모은 도서 365권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IBK투자증권 직원들이 청년문간 이문수 이사장(가운데)에게 임직원이 모은 도서 365권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IBK투자증권은 ‘IBKS 365 중고도서 나눔’이라는 사내 캠페인을 통해 청년들에게 도움이 될 만한 도서 365권을 마련했다. ‘IBKS 365’는 임직원이 청년들의 꿈과 희망을 1년 365일 항상 응원한다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기부한 중고도서는 청년카페문간 1~2호점에 비치되며 도서 무상대출 서비스를 통해 청년들에게 제공될 예정이다. IBK투자증권은 청년문간과 함께 다양한 청년지원 사업에 동참해 나가는 등 상호협력을 이어갈 계획이다.

문찬걸 경영관리본부장은 “지역사회와 청년의 미래를 응원하고 희망을 주기 위해 임직원이 한마음으로 참여했다”며 “IBK투자증권만의 차별화된 사회공헌활동을 확대해 ESG경영에 적극 동참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문지혜 기자]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