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김은정-하주연 '쥬얼리 S'로 유닛활동 "이제는 우리가 대세~"
상태바
김은정-하주연 '쥬얼리 S'로 유닛활동 "이제는 우리가 대세~"
  • 스포츠연예팀 csnews@csnews.co.kr
  • 승인 2008.12.18 15:20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기그룹 쥬얼리의 막내 멤버들이 김은정과 하주연이 내년 초 유닛활동으로 개별활동을 시작한다.

쥬얼리 소속사 스타제국 엔터테인먼드는 "내년 초 김은정과 하주연으로 구성된 유닛이 활동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들은 내년 빠르면 1월 쥬얼리-S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유닛 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가장 활발한 활동중인 서인영이 "당분간 방송을 쉴 계획"이라고 밝히면서 차후 쥬얼리 활동에 관심이 쏟아졌던 것이 사실.

그동안 김정은은 각종 예능에 출연 중이며 하주연은 16일 발매된 VOS 멤버 김경록 첫 솔로 앨범 타이틀 곡 '이젠 남이야'에 랩피처링을 맡는 등 바쁘게 활동해 왔다.

쥬얼리의 리더겸 맏언니 박정아는 솔로 앨범을, 서인영은 연말을 기점으로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휴식을 취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은정과 하주연은 지난해 쥬얼리에 합류해 '원모어 타임'의 대박인기로 큰 인기를 누렸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