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케아 조립비 잘못 안내하고 배송 취소하자 반품비 내라고?
상태바
이케아 조립비 잘못 안내하고 배송 취소하자 반품비 내라고?
  • 조윤주 기자 heyatti@csnews.co.kr
  • 승인 2017.03.31 08:28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케아에서 조립 비용을 제대로 안내하지 않아 구매취소를 요구한 소비자에게 반품배송비까지 요구하는 인색한 모습을 보였다.

업체에서는 최종적으로 전액 환불 처리됐다고 입장을 밝혔으나 소비자는 환불 받기까지 수십 번의 연락으로 지쳤다고 말했다.

경기도 평택시 비전동에 사는 이 모(남)씨는 지난 3월10일 이케아 광명점에서 미닫이 붙박이장 및 소파를 구매했다. 대형가구다 보니 매장 직원 안내에 따라 배송과 조립서비스를 신청했고 3월17일 받기로 했다. 현장에서 가구와 배송비용으로 총 91만 원을 결제했다.

며칠 뒤 주문서를 확인하던 이 씨는 조립서비스가 누락된 사실을 알고 깜짝 놀랐다.

이케아 고객센터에서는  직원의  실수를 가정, 식사상품권을 제공하겠다고 제안했다. 추가적인 비용은 15만 원 정도로 산출내역까지 상세한 설명을 들었다는 게 이 씨 주장이다.

그러나 10여분 뒤 이케아에서 안내가 잘못됐다며 총 20만 원을 입금해야 한다고 다시 말했다.

처음 조립서비스가 누락된 것부터 비용 설명이 잘못된 것까지 기분이 상할 대로 상했다는 이 씨. 15만 원이 아니면 주문을 취소하겠다고 하자 이케아 측은 환불은 가능하다면서도 이미 상품이 이동 중이어서 취소할 경우 반품배송비 5만9천 원을 물어야 한다고 말했다.

일주일 간 지속적인 항의 끝에 전액 환불 받았다는 이 씨는 “회사의 입장이나 규정도 있겠지만 자신들이 실수했고 설명도 제대로 안한 상황인데 소비자가 주문을 취소한다고 배송료까지 납부해야 하는 이유를 모르겠다”라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이케아 코리아 측은 “자체 실수로 고객이 불편을 겪은 경우 사안에 따라 그에 대한 보상 등이 이뤄진다”며 “이번 건 또한 조립 비용 안내 오류로 고객이 겪은 불편을 고려해 배송비 및 제품 환불 처리를 해드렸다”라고 말했다.

이케아는 본래 매장에서 제품 구매 시 배송과 조립 서비스를 일괄 구매할 수 있다. 매장에서 구매하지 않았다면 예외적으로 고객지원센터에서 구매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케아 코리아는 고객에게 더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조윤주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케아의 갑질 2018-09-15 00:14:19
이케아의 패브릭싸다하여 이불커버셑트 2개를 비롯해 물건을 사서 집에와서 펼쳐보니 너무 허접해보여
다시 원상대로 포장해서 이튼날 고양이케아에 반품갔더니 직원이하는말 비닐포장뜯어져있어서 환불이 안되고 환불카드로 그금액을 돌려준다하더군요
영수증에는 사용하지않은 상품에 대해서는 환불된다고 명시되있어서 항의했더니 자기네 규정상 포장이 뜯어져있으면 패기처분한다네요..( 사실인지는 전혀 알도리가 없지만)
어의상실... 울며겨자먹기로 환불교환카드란걸 받고
사고싶지 않은 물건을 골라야했지요
저처럼 환불요건 모르는분들이 많을것같아 글올립니다

강화아저씨 2017-10-25 10:18:04
이케아 고양점에서 물건구매후 제품을 집에와서 뜯어보니 반쪽밖에 없었습니다. 자세히 보니 박스가 2개인데, 당시 제품픽업시 박스가 2개라고 note를 해놓지도 않고, 케시어직원이 아무말도 안하고 물건은반쪽가져오고 돈은 전부결제했습니다. 일반마트에서 심지어 1+1 제품살때도 손님이 놓치면 챙겨줍니다. 하물며 정상판매제품을...문제는 고객센터에 문의한후, CCTV 판독이 필요하다고 하여 몇일을 억울하게 기다리고 결국 전화가 왔는데 CCTV 판독결과가 박스가 2개로 나와서, 어찌나 황당하던지 싸우고 엉터리 판독이라고 노발대발 한후, 다시 확인하고 연락기다리다가, 4일째 그냥 이케아고양점에 직접가서 물건 받아왔습니다. 별탈없이 바로 주던데요...이케아고객센터는 도대체 머하는곳인지 모르겠습니다. 무용지물이 아니라 오히

이케아횡포 2017-08-11 18:41:26
39만원 가구를 사서 조립 배송 서비스 를 이용 하려하니 50만원까지는 요금이 같다고 해서 7만5천원 테이블 하나도 함께 신청 하였습니다. 몇일후 기사님이 방문하셔서 조립 서비스 해주시고 떠나셨는데 기사님 떠나신후 확인해보니
테이블은 멀쩡하였으나. 가구에 피스를 잘못 박으셔서 큰 파손이 생겼습니다. 이케아 측에 환불 요청 했더니.
환불해줄수있으나 7만5천원 짜리 테이블도 조립 배송 서비스를 받았기때문에 39만원 가구만 환불 처리 해준다 하네요. 그이상 전액 환불 요구하려면 다른기관(법적소송)을 통해 신청하라는데 이케아측은 너무 소비자를 우습게 보는게 아닌가 싶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