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깜깜이' 변액보험 수익률, 문자메시지로 확인 가능해진다
상태바
'깜깜이' 변액보험 수익률, 문자메시지로 확인 가능해진다
  • 김건우 기자 kimgw@csnews.co.kr
  • 승인 2018.08.20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동안 수익률 정보가 미흡해 '깜깜이 수익률'이라는 오명을 받았던 변액보험 수익률에 대해 금융당국과 생명보험협회가 수익률 공시 개선에 나섰다.

매월 가입자에게 문자메시지를 통해 수익률이 의무 공시되고 각 보험상품이 투자한 펀드별 수익률도 공개돼 소비자들의 알권리를 충족시킬 것이라는 설명이다.

변액보험은 편입한 투자펀드의 운용실적에 따라 보험금이 바뀌어 지속적인 수익률 관리가 필요하지만 보험사가 제공하는 수익률 정보가 미흡하고 적시성이 떨어져 보험 계약자의 능동적 대응이 어려웠다.

20일 금융감독원과 생명보험협회에 따르면 종전 매 분기 단위로 서면으로 제공됐던 변액보험 계약관련 정보가 매달 문자메시지를 통해 전달된다.

문자메시지상 보험상품 및 펀드별 필수 정보 제공 항목을 표시하되 보험사 홈페이지 URL을 제공해 세부정보를 추가로 확인할 수 있도록 조치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과거 변액보험계약에 대한 개괄적인 수익률 정보만 제공됐지만 이번 개선안을 통해 소비자가 정확한 투자 성과를 파악할 수 있도록 펀드별 투입 보험료와 실제 투자수익률 정보가 제공된다.

특히 편입된 펀드 수익률이 계약자가 사전에 설정한 일정 수준 이상 상승 또는 하락하는 경우 문자메시지를 통해 일정 시한 내에 계약자에게 안내하도록 펀드 수익률 변동 알림 서비스도 시행된다.

편입된 펀드 수익률이 악화될 경우 펀드 편입비율 조정 및 펀드 변경 등 계약자의 신속한 의사결정이 필요하지만 펀드 관련 정보를 정기적으로만 제공하고 있어 계약자가 펀드 수익률 변동을 바로 파악하지 못하는 한계가 있던 것을 보완하는 셈이다.

1.png

금융당국은 변액보험계약 안내 서비스는 올해 하반기 시범 적용하고 내년 1분기부터 변액보험 가입 전 고객을 대상으로 전면 시행한다고 밝혔다. 펀드 실제 수익률 제공은 내년 1분기 시범적용 후 2분기부터, 펀드수익률 변동 알림 서비스는 내년 2분기 시범 적용 후 3분기부터 신청자를 대상으로 시행된다.

금감원은 보험사의 시스템 구축 및 내규 정비 등의 준비기간을 감안하고 제도의 안정적인 시행을 위해 과제별로 시범 적용 후 전면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김건우 기자]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