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오쇼핑, 62년 전통 프랑스 여성복 ‘까사렐’ 단독 론칭
상태바
CJ오쇼핑, 62년 전통 프랑스 여성복 ‘까사렐’ 단독 론칭
  • 김민국 기자 kimmk1995@csnews.co.kr
  • 승인 2021.03.03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오쇼핑이 62년 전통의 프랑스 여성복 브랜드 ’까사렐(CACHAREL)’과 단독 라이선스 계약을 맺었다고 3일 밝혔다.

까사렐은 프랑스 출신 장 부스케(Jean Bousquet)가 낭만적인 아름다움과 여성의 주체성을 주제로 1958년 론칭한 프랑스 여성복 브랜드이다. 국내에서는 30~50대 여성들에게 인지도가 높은 것으로 알려져있다.
 


까사렐의 첫 상품은 오는 6일 오전 10시20분에 CJ오쇼핑 까사렐 특별 방송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시그니처 실크 100 원피스’, ‘실크 블렌디드 가디건 세트’ 그리고 ‘플레어 트렌치코트’ 등을 소개한다.

CJ오쇼핑 관계자는 “까사렐만의 감성으로 팬덤을 쌓아 브랜드의 입지를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김민국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