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차코리아, '피스타치오&망고' 신메뉴 4종 출시
상태바
공차코리아, '피스타치오&망고' 신메뉴 4종 출시
  • 김경애 기자 seok@csnews.co.kr
  • 승인 2021.04.14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티(Tea) 음료 전문 브랜드 공차코리아(대표 김여진)는 봄에 어울리는 화사한 비주얼에 고소하고 상큼한 맛까지 모두 갖춘 '피스타치오&망고' 신메뉴 4종을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신메뉴는 △피스타치오 밀크티+펄 △초코바른 피스타치오 스무디 △망고 치즈폼 밀크티 △망고 요구르트 쥬얼리 크러쉬 등 4종이다. 고소한 피스타치오와 진하고 달콤한 망고의 다채로운 맛을 공차만의 컬러로 담아낸 것이 특징이다. 

'피스타치오 밀크티+펄'은 자스민 그린티를 넣은 달콤하고 고소한 피스타치오 밀크티에 쫀득쫀득한 펄을 더한 밀크티이다. 청량한 초록빛 컬러와 달리 반전미 넘치는 고소하고 달콤한 맛이 매력적이라는 설명이다.

'초코바른 피스타치오 스무디'는 자스민 그린티를 넣은 달콤하고 고소한 피스타치오 스무디에 바삭하게 깨지는 초코바른과 쿠키로 식감을 더한 스무디이다. 귀여운 비주얼에 초콜렛을 손으로 눌러 부셔서 먹는 재미를 더했다. 컵 벽면에 두른 이탈리아산 크로칸트 초콜렛은 21°C 이하에서 굳으며 특유의 진하고 부드러운 맛으로 고급 디저트에 많이 쓰이고 있다. 컵을 손으로 살짝 눌러 초콜렛을 부순 다음 시원하고 고소한 피스타치오 스무디와 잘 저어 마시면 된다.
 

공차만의 봄 시그니처인 망고 메뉴도 한층 업그레이드돼 출시됐다. '망고 치즈폼 밀크티'는 자스민 그린티를 넣은 부드러운 망고 밀크티에 진한 치즈 풍미와 감칠맛이 특징인 치즈폼을 더한 밀크티다. 달콤한 망고 밀크티와 부드러운 치즈폼은 중독성 강한 '단짠 조합'을 완성했다.

'망고 요구르트 쥬얼리 크러쉬'는 자스민 그린티를 넣은 시원한 요구르트 크러쉬에 상큼하고 쫀득한 요구르트 쥬얼리, 진하고 달콤한 망고 퓨레를 더했다. 마실 때마다 달콤한 망고와 상큼한 요구르트가 입 안에서 어우러진다.

공차코리아 마케팅 본부장 이지현 상무는 "매 시즌 색다른 식재료와 밀크티의 조합으로 다양한 음료를 선보이는 공차가 이번에는 피스타치오와 망고를 활용한 메뉴를 준비했다. 이번 신메뉴로 공차에서만 만날 수 있는 다양한 맛의 버라이어티를 즐겨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차는 피스타치오&망고 신메뉴 4종 출시를 기념해 트리플 스탬프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4월 14일부터 27일까지 2주간 공차 멤버십 앱 회원은 신메뉴 구입 시 한 잔당 스탬프 3개 적립이 가능하다. 스탬프는 10개 적립 시마다 무료 음료 1잔으로 교환할 수 있다. 해당 이벤트는 일부 매장을 제외한 전국 공차 매장에서 진행된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김경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