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여기어때, 거리두기 4단계에 따른 긴급 취소·환불 정책 운영
상태바
여기어때, 거리두기 4단계에 따른 긴급 취소·환불 정책 운영
  • 최형주 기자 hjchoi@csnews.co.kr
  • 승인 2021.07.27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기어때가 ‘사회적 거리두기’가 4단계 격상에 따른 긴급 취소·환불 정책을 일시적으로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이용자들은 숙박일 기준 오는 31일까지의 예약 상품에 대해 ‘제휴점 사전 동의 취소·환불’ 정책을 통해 체크인 하루 전에 취소하더라도 수수료 0원을 적용받을 수 있다.  

코로나19의 확산세를 감안해, ‘무조건 취소’에 사전 동의한 제휴점 993곳을 대상으로 적용한다. 취소 정책은 제휴점의 동의가 필요하기 때문에 모든 제휴점에 일괄 적용은 어렵다. 

사전 동의 제휴점의 경우, 성수기 많은 예약이 몰렸음에도 불구하고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하고자 긍정적으로 동참 의사를 밝힌 것이다. 

현재도 풀빌라를 포함해 펜션과 호텔, 리조트 등 다수의 제휴점들이 긍정적으로 논의 중이며 실시간으로 대상 숙소가 증가 중이다. 

취소 정책이 적용된 제휴점은 여기어때 앱에서 ‘체크인 하루 전 100% 환불 가능’이란 배지로 표시되며 고객은 사유 상관없이 체크인 하루 전까지 앱이나 고객센터를 통해 환불받을 수 있다.
 
여기어때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상향 조정되면서 제휴점과 함께 힘든 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 방안을 고민하고 있다”며 “책임감 있는 모습으로 고객은 물론 사회구성원의 안전에 기여하겠다”고 전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최형주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