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투자증권, 2021년 국내주식 실전투자대회 개최
상태바
한화투자증권, 2021년 국내주식 실전투자대회 개최
  • 문지혜 기자 jhmoon@csnews.co.kr
  • 승인 2021.08.17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화투자증권(대표 권희백)은 ‘원조의 귀환! 2021년 국내주식 실전투자대회’를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한화투자증권은 1999년 우리나라 최초로 실전투자대회를 개최한 ‘원조’ 증권사로, 이번 대회는 총 상금 2억1854만 원과 주식 증정 이벤트 등 다양한 혜택을 준비했다.

한화투자증권에 종합 및 위탁계좌를 보유한 고객이라면 누구나 8월16일부터 9월17일까지 실전투자대회에 참가신청이 가능하다. 실전투자대회 참가 신청을 완료한 고객 선착순 1만 명에게는 업종 대표 주식 1주를 랜덤으로 지급한다.

실전투자대회는 9월1일부터 10월29일까지 개인전과 단체전을 구분해 진행된다. 개인전은 총 3개 리그(1억 리그, 3천 리그, 1백 리그)로 운영하며 총 상금은 1억7190만 원이다. 1억 리그 우승자는 7000만 원, 3천 리그 우승자는 3000만 원, 1백 리그 우승자는 100만 원과 상장이 수여하며 각 리그 2등과 3등도 상금을 받을 수 있다.

단체전은 7개 지역연합(서울, 경기, 강원, 충청, 전라, 경상, 제주 연합)으로 운영하며 총 상금은 1800만 원이다.

단체전 1위는 1000만 원, 2위 500만 원, 3위 300만 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또한 한화투자증권에서 1~3위 상금과 동일한 금액을 해당 지역 사회단체에 기부할 예정이다.

한화투자증권은 수익률 상위 참가자들의 매매 내역을 10분 간격으로 제공하는 등 주린이부터 일반 투자자까지 참고 가능한 콘텐츠를 신속하게 공급할 계획이다.

또한 각 리그별 주간 거래금액 상위 참가자와 주간 수익률 상위 참가자에게 매주 백화점 상품권 10만원을 지급한다.

한화투자증권 채널전략실 신충섭 상무는 “원조 실전투자대회의 귀환인 만큼 MZ세대 주린이부터 주식 투자 고수까지 모두 참여하는 열린 실전투자대회를 준비했다”며 “단순한 수익률 경쟁을 넘어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건강한 투자 문화가 정착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문지혜 기자]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