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브시스터즈 '쿠키런: 킹덤', 일본 진출 4일 만에 현지 인기 순위 1위 등극
상태바
데브시스터즈 '쿠키런: 킹덤', 일본 진출 4일 만에 현지 인기 순위 1위 등극
  • 최형주 기자 hjchoi@csnews.co.kr
  • 승인 2021.09.07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브시스터즈(대표 이지훈, 김종흔)의 쿠키런: 킹덤이 일본 공략에 나선지 사흘만에 현지 애플 앱스토어 게임 인기 순위 1위에 등극했다고 밝혔다.

쿠키런: 킹덤은 일본 캠페인에 돌입한지 하루만에 인기 순위 3위를 기록했다. 이어 바로 다음날 1위를 차지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이같은 성과는 일본 성우 콘텐츠를 중심으로 콘텐츠 현지화를 확대하고 전방위적 온・오프라인 홍보 활동을 펼친 결과로 풀이된다. 특히 신규 유입 이용자 및 일일 이용자 수가 꾸준히 늘고 있다.
한편 미국 시장에서도 긍정적인 반응이 나타나고 있다. 올 하반기 들어 꾸준히 순위가 오르며 현재 미국 애플 앱스토어 게임 인기 순위 40위 및 매출 순위 59위에 이름을 올린 상태다.

오는 10월 현지 성우 보이스 및 글로벌 콘텐츠 추가, 마케팅 강화 등 본격적인 미국 공략이 예정돼 있는 만큼 해당 시장에서 성과도 기대를 모으고 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최형주 기자]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