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비스트, 음향 방송사고 굴욕!..방송사 잦은 사고 왜 이러나~
상태바
비스트, 음향 방송사고 굴욕!..방송사 잦은 사고 왜 이러나~
  • 온라인뉴스팀 csnews@csnews.co.kr
  • 승인 1999.11.3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비스트가 '뷰티풀' 컴백 무대에서 음향 관련 방송사고로 곤욕을 치렀다.

비스트는 14일 SBS 인기가요 결방 대신 열린 '사랑나눔콘서트'에 출연해 4집 앨범 타이틀곡 '뷰티풀(Beautiful)'의 첫 컴백 무대를 가졌다.

이날 비스트는 '뷰티풀' 무대에 앞서 발라드곡 'Lights go on again(라이츠 고 온 어게')’을 먼저 선보였으나 음향 시설의 문제로 노래와 입이 맞지 않는 사고가 발생했다.

특히, 사전 녹화된 무대임에도 방송사고가 그대로 노출됐고 노래 도입부에 스태프의 "방송사고"라는 멘트가 함께 흘러나왔다.

비스트 무대 후 MC 정용화와 조권은 제작진을 대신해 방송사고에 대해 사과의 말을 전했다.

방송을 접한 네티진들은 "사전 녹화였음에도 방송사 측에서 이를 걸러내지 못했다는 것은 문제가 있다" "방송사의 잦은 사고에 대해 대책을 내놔야 할 것" 등 불쾌감을 나타냈다.(사진-연합뉴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