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포스코건설, 1500억 규모 경남 양산 지역주택조합 사업 수주
상태바
포스코건설, 1500억 규모 경남 양산 지역주택조합 사업 수주
  • 김경애 기자 seok@csnews.co.kr
  • 승인 2020.07.20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건설이 1500억 원 규모의 경상남도 양산 석산지역주택조합사업 시공권을 따냈다. 

포스코건설(대표이사 사장 한성희)에 따르면 지난 18일 회사는 양산시 양산수질정화공원에서 열린 석산지역주택조합 총회에서 조합원 537세대 가운데 430세대의 동의를 얻어 시공사로 선정됐다. 

양산 석산 지주택 사업은 경상남도 양산시 동면 석산리 615번지 일원에 아파트 · 근생시설 등을 짓는 사업이다. 지하 2층 지상 최고 28층 9개동에 아파트 834세대가 들어서며 조합원 537세대를 제외한 297세대를 일반 분양한다. 착공은 오는 12월, 분양은 내년 2월이다.
 

석산 지역주택조합사업 조감도
석산 지역주택조합사업 조감도

포스코건설은 석산 지주택 기호에 따라 세대 내 공간을 활용하는 '가변형 벽체'를 적용하고 주택 분야 스마트기술 브랜드인 '아이큐텍(AiQ TECH)'을 도입해 입주민 안전 · 건강 · 편의성을 도모할 계획이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조합 설립 인가 직후부터 조합과 함께 했다"면서 "조합과의 양해각서 체결을 통해 신속한 인허가, 설계 · 기술검토 등을 지원했고, 포스코건설의 탄탄한 재무건전성을 바탕으로 금융지원도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김경애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