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넥슨재단, '제2회 하이파이브 챌린지' 참가 인원 4배 늘려 진행
상태바
넥슨재단, '제2회 하이파이브 챌린지' 참가 인원 4배 늘려 진행
  • 김경애 기자 seok@csnews.co.kr
  • 승인 2021.04.20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넥슨재단(이사장 김정욱)은 20일 초등컴퓨팅교사협회(협회장 강성현)와 어린이·청소년 창의력 및 문제 해결 능력 강화를 위한 교육 프로젝트 '제2회 하이파이브 챌린지(High-5ive Challenge)'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하이파이브 챌린지는 넥슨재단이 지난해 초등컴퓨팅교사협회와 시작한 융합 교육 프로젝트이다. 노블 엔지니어링(Novel Engineering, 소설 공학)과 브릭 놀이를 결합해 아이들이 '창의적인, 구조적인, 협력하는, 표현력 있는, 상상력 풍부한' 학생으로 성장하는 것을 돕는다. 

넥슨재단과 초등컴퓨팅교사협회가 공동 주관·주최하고 레고에듀케이션, 퓨너스(FUNERS), 에이수스(ASUS)가 후원한다.

노블 엔지니어링은 미국 터프츠 대학(Tufts University)에서 개발한 융합 교육 방법이다. 동화, 소설 등 책 속에서 주인공이 직면한 문제를 구조물 제작, 코딩 등의 다양한 방법으로 해결해 나가는 과정을 통해 스토리텔링, 문제 해결·코딩 능력을 동시 향상시키는 교육 프로그램이다.

넥슨재단과 초등컴퓨팅교사협회는 오는 23일까지 초등컴퓨팅교사협회 홈페이지를 통해 참가 희망 학급을 모집한다. 이후 참가 학급 선정 및 교육 커리큘럼 개발을 거쳐 6~7월과 9~10월에 학급별 수업을 진행한다.

올해는 참가 대상을 지난해 20학급(420여 명)에서 106학급(2000여 명)으로 늘리고 특수학급 11학급과 중·고등학교 5학급도 포함하는 등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하기로 했다. 수업 종료 이후에는 수업 사례 나눔 및 학생 대회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하이파이브 챌린지 수업 전경
▲하이파이브 챌린지 수업 전경
넥슨재단과 초등컴퓨팅교사협회는 지난 17일 초등컴퓨팅교사협회원을 대상으로 '하이파이브 챌린지' 설명회를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교육 커리큘럼과 교구 개발, 교사 연수 프로그램 운영, 수업 진행 등은 초등컴퓨팅교사협회에서 진행한다. 특수학급 커리큘럼 개발 및 프로그램 운영은 전국 특수교육 연구회(SET UP)와 협업할 예정이다. 교구 개발에 필요한 브릭 및 제작비 지원, 브릭 전문가 자문 제공, 교육 커리큘럼의 해외 전파 등은 넥슨재단이 맡는다.

초등컴퓨팅교사협회 강성현 협회장은 "올해는 더 많은 학생들에게 하이파이브 챌린지’를 통한 융합 교육을 제공할 수 있게 돼 기쁘다. 하이파이브 챌린지가 창의 인재 육성을 위한 핵심 프로그램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넥슨재단 김정욱 이사장은 "넥슨재단은 어린이들의 건강하고 창의적인 미래를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앞으로도 많은 학생이 하이파이브 챌린지를 통해 창의력과 문제 해결 능력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넥슨재단은 국내 지역아동센터 및 미얀마, 캄보디아, 네팔, 몽골 등지에 1800만여 개 브릭을 기부해 20만 명 이상의 어린이들에게 즐겁고 창의적인 놀이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김경애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