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소비자] 유명 온라인몰서 목에 때 낀 남방 새상품인 양 재판매
상태바
[오마이소비자] 유명 온라인몰서 목에 때 낀 남방 새상품인 양 재판매
  • 뉴스관리자 csnews@csnews.co.kr
  • 승인 2016.06.07 0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명 온라인몰에서 반품받은 것들을 새상품인양 재판매한다는 소문 들어보셨나요?

의혹만 있었던 이런 일이 사실로 드러났습니다.

2042503178_41jMKwmW_2.jpg

경기도 용인시에 사는 전 모씨가 대기업 계열 온라인몰을 이용하며 직접 겪었다고 합니다.

유명 브랜드 린넨 남방을 주문하고 설렌 시간도 잠시, 옷을 받고 깜짝 놀랐답니다.

누군가 한참 입던 것을 반품 받아서 보냈던지 목에는 때가 껴 있고, 소매는 터져서 테이프가 덕지덕지 붙어 있었다네요.

입던 것을 반품하는 것도 문제지만 새제품으로 속여 판매한 것은 더  나쁜 일입니다. 서로 손해를 보지 않으려다 애먼 소비자만 피해를 입었네요.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