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트라이프생명, 기업은행과 업계 최초 모바일 달러저축보험 판매
상태바
메트라이프생명, 기업은행과 업계 최초 모바일 달러저축보험 판매
  • 박관훈 기자 open@csnews.co.kr
  • 승인 2021.02.15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트라이프생명(사장 송영록)은 IBK기업은행과 손잡고 달러저축보험 ‘(무)e원화내고 달러모아 저축보험’의 모바일 방카슈랑스 판매를 개시했다. 이 보험은 IBK기업은행의 모바일 뱅킹앱 i-One Bank를 통해 판매된다. 달러보험을 모바일 비대면으로 판매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무)e원화내고 달러모아 저축보험’은 외화통장이나 번거로운 환전 절차 없이 원화로 보험료 납입이 가능하다. 또, 원화를 달러로 환산할 시 우대환율을 적용해 수수료를 최소화했다. 월 보험료는 최소 100달러(5년납 이상)부터 가능해 목돈 부담없이 가입할 수 있다. 2·3년납부터 5년납, 10년납까지 납입기간 선택의 폭을 넓혔다.

만 15세부터 70세까지 가입 가능한 월납 저축성 상품으로, 보험기간 중 피보험자 사망 시에는 사망 당시의 적립금과 함께 납입기간에 따른 사망보험금 (2년 이상 5년납 시 기본보험료의 200%, 10년납 시 기본보험료의 350%)이 지급된다.
 

메트라이프가 미국 장기 국채 및 회사채 등으로 구성된 포트폴리오로 보험적립금을 운용해 원화상품 대비 높은 공시이율을 제공한다. 2021년 2월 기준 공시이율은 연복리 2.47%다. 최저보증이율은 가입 5년 이내 연 1.0%, 5년 초과 시 연 0.7%다. 납입 완료 후 종신보험으로도 전환할 수 있다.

여유자금이 있을 때는 한도 내에서 추가납입이 가능하고, 급한 목적자금이 필요할 때는 중도인출 기능을 통해 유연한 자금 활용이 가능하다. 또, 원화로 보험료 납입 시 환율에 따른 월 보험료 변동이 부담스런 고객을 위해 매월 고정된 원화로 보험금을 납입하는 ‘원화고정납입옵션’을 기본으로 제공한다.

송영록 메트라이프생명 사장은 “메트라이프생명은 본사의 글로벌 자산운용 역량에 힘입어 국내 외화보험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며 “IBK기업은행의 모바일 달러저축보험 판매를 통해 누구나 쉽고 간편하게 가계자산의 통화를 다변화하고, 보다 안정적으로 은퇴자금을 마련하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박관훈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