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서울시, 소상공인 제품 최대 20% 할인하는 '슈퍼서울위크' 개최
상태바
서울시, 소상공인 제품 최대 20% 할인하는 '슈퍼서울위크' 개최
  • 황혜빈 기자 hye5210@csnews.co.kr
  • 승인 2021.11.30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는 12월 1일부터 22일까지 대형 온라인 쇼핑몰에서 소상공인 상품을 최대 20%(최대 1만 원) 할인 판매하는 '슈퍼서울위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온라인 시장 진입 자체가 힘든 소상공인들과 대형 온라인몰을 직접 연결해 판로를 열어 주고 홍보와 마케팅도 지원하기로 했다.

이번 ‘슈퍼서울위크’는 소상공인 판로지원을 위한 ‘서울쏠쏠마켓’ 참여사인 ▲쿠팡 ▲G마켓 ▲티몬 ▲롯데온 ▲옥션 ▲위메프 등 6개 온라인 몰에서 동시에 진행된다.
 

판매 상품은 가전, 문구, 반려동물용품, 생활용품, 스포츠용품, 패션의류, 식품 등 1800여 개사 4000여 개 제품이다. 

슈퍼서울위크는 그동안 예산, 인프라 부족 등의 이유로 온라인 진출을 하지 못했던 서울의 소상공인들에게 대형 온라인쇼핑몰이라는 플랫폼을 기반으로 소비자와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이를통해 실질적인 매출증대까지 연결시키는 것이 목적이다.

실제로 지난 6월 개최한 상반기 ‘슈퍼서울위크’ 총매출은 128억 원에 달할 정도로 소비자의 관심이 높았다. 입점한 소상공인들 매출은 지난해 보다 2배 증가한 평균 1200만 원으로 나타나 그 효과성이 입증됐다는 설명이다. 

서울시는 소상공인의 온라인 판로개척을 지원하기 위해 소상공인 전용 상설관 ‘서울쏠쏠마켓’을 6개 온라인몰(쿠팡, G마켓, 티몬, 롯데온, 옥션, 위메프)에서 상시 운영 중이다. 

각 온라인몰 검색창에 ‘서울쏠쏠마켓’을 입력하면 다양한 소상공인 제품을 검색하고 구매할 수 있다.

이외에도 온라인 입점을 원하는 소상공인 대상으로 실무 교육과 일대일 컨설팅을 비롯해 상품 상세페이지 제작, 대표상품 발굴 및 브랜드 전략수립 등 소상공인 맞춤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황혜빈 기자]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