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삼성화재, 주택담보대출 재개..."신청 후 내년 초 실행"
상태바
삼성화재, 주택담보대출 재개..."신청 후 내년 초 실행"
  • 이예린 기자 lyr@csnews.co.kr
  • 승인 2021.12.09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화재가 지난 10월 중단했던 주택담보대출 판매를 재개한다. 

9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화재는 이달 초부터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주택담보대출 신청을 받고 있다. 이달 초 신청받은 대출은 내년 1월 2일 실행된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가계대출 한도가 연간단위로 산정되기에 내년 대출 실행건을 미리 올해 신청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 삼성화재 홈페이지 주택담보대출 신청
▲ 삼성화재 홈페이지 주택담보대출 신청
지난 10월 삼성화재는 금융당국의 가계대출 관리방안에 따라 신규 주담대 실행을 중단한 바 있다. 금융당국은 올해 보험사의 가계대출 증가율을 지난해 대비 4.1%로 설정했다.

일각에서는 앞서 9월 손보사 중 선제적으로 주택담보대출 취급을 중단한 KB손해보험 역시 내년 초 대출을 재개한다는 가능성을 제기하고 있다. 다만 KB손해보험 측은 "아직 정해진 사안은 없다"고 일축했다.

한편 올해 하반기 대출 중단을 감행한 보험사는 삼성화재와 KB손해보험 외에도 DB손해보험과 동양생명 등 4개사다. DB손해보험은 신용대출 부문을 중단했고, 동양생명의 경우 부동산담보대출을 중단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이예린 기자]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