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메리츠화재, 지난해 당기순익 4334억 원...전년 대비 60% 증가
상태바
메리츠화재, 지난해 당기순익 4334억 원...전년 대비 60% 증가
  • 박관훈 기자 open@csnews.co.kr
  • 승인 2021.02.05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리츠화재(대표이사 부회장 김용범)의 2020년 당기순이익은(별도재무제표 기준) 전년 대비 59.8% 증가한 4334억 원을 달성했다.

매출액은 전년 대비 13.9% 증가한 9조1512억 원, 영업이익은 95.3% 증가한 6103억 원을 기록했다.

자기자본이익률(ROE, 별도재무제표 기준)은 전년 대비 5.5%포인트 증가한 17.0%로 업계 최고 수준이며, 6년 연속 두 자릿수를 유지했다.

메리츠화재 관계자는 “영업 채널의 지속적인 매출 성장과 사업비 절감을 통해 양호한 성과를 달성했다”며 “앞으로도 보험 본질 이익 성장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박관훈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