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손해보험, 1분기 영업이익 275억 원...전기 대비 흑자전환
상태바
롯데손해보험, 1분기 영업이익 275억 원...전기 대비 흑자전환
  • 박관훈 기자 open@csnews.co.kr
  • 승인 2021.05.11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손해보험(대표이사 이명재)은 21년 1분기 매출(원수보험료)이 5701억 원을 달성해 전년 동기대비 3.5% 증가했다고 11일 밝혔다.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275억 원과 628억 원으로 전기대비 흑자전환 했다.

아울러 수익성과 신계약가치가 우수한 장기보장성보험은 전년 동기대비 19.5% 성장한 4177억 원을 기록해 회사의 보험상품 포트폴리오가 지속적으로 우량화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손해율은 20년 1분기 90.1%에서 21년 1분기 85.6%로 4.5%포인트 개선되는 등 보험업 본연의 경쟁력이 강화됐다.

또한 회사는 본사 사옥 매각으로 발생한 영업외 수익 약 544억 원을 포함해, 1분기 당기순이익 628억원을 달성했다. 이를 통해 별도 자본확충 없이 추가 유동성을 확보하여 지급여력(RBC) 비율은 8.9%포인트 상승할 전망이다.

2023년 국제회계기준(IFRS17)과 신 지급여력제도(K-ICS)의 도입 등 제도 변화에 대비할 수 있는 재무건전성에도 도움이 될 전망이다.

롯데손해보험 관계자는 “회사는 장기 내재가치 증대를 최우선 목표로 삼아 보험업 본연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며 “이러한 노력의 결과, 롯데손보는 올해 초 가이던스 공시를 통해 밝힌 1479억 원 달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박관훈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