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현대그룹, 현대건설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
상태바
현대그룹, 현대건설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
  • 김문수 기자 csnews@csnews.co.kr
  • 승인 1999.11.3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그룹(회장 현정은)이 현대건설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되면서 자금력 우위로 승리를 자신했던 현대차그룹(회장 정몽구)은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현대건설 채권단은 16일 현대건설 인수 우선협상대상자로 현대그룹을 선정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외환은행, 한국정책금융공사, 우리은행을 비롯한 현대건설 주주협의회는 이번 현대건설 지분 공동매각 협상 입찰에서 우선협상대상자로 현대그룹컨소시엄, 예비협상자로 현대자동차 컨소시엄을 선정했다.

채권단 측은 "공정하게 마련된 평가기준에 따라, 수십명으로 구성된 평가단에서 공정하고 투명한 절차에 따라 심도있게 평가한 결과 현대그룹 컨소시엄을 최종 선정하게 됐다"고 배경을 밝혔다.

이에 따라 현대건설 주주협의회는 11월 중 우선협상대상자와 양해각서를 체결,본 실사 및 본 계약 등 내년 1분기까지는 우선협상대상자와의 모든 절차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