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일품진로', 세계 주류 품평회에서 3년 연속 대상
상태바
하이트진로 '일품진로', 세계 주류 품평회에서 3년 연속 대상
  • 김경애 기자 seok@csnews.co.kr
  • 승인 2021.04.16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리미엄 증류식 소주 일품진로가 세계 주류 품평회에서 또 한번 브랜드 가치를 입증했다.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는 '일품진로'와 '일품진로 20년산'이 세계 3대 주류 품평회인 '2021 몽드셀렉션'에서 3년 연속 대상을 수상했다고 16일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2006년 일품진로를 출시하며 국내 프리미엄 증류식 소주 시장을 주도해왔다. 2006년 출시된 프리미엄 증류식 소주 '일품진로'는 증류 초기와 말기의 원액은 과감히 버리고 향과 풍미가 가장 뛰어난 중간 원액만 사용한다. 100% 순쌀증류원액을 냉동여과공법으로 영하의 온도에서 잡미·불순물을 제거해 깔끔하고 부드러운 목넘김과 은은한 맛을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최근 패키지 리뉴얼로 새로운 디자인과 제품명으로 거듭났다. 
 

'일품진로 20년산'은 슈퍼 프리미엄 증류주이다. 하이트진로는 2018년 '일품진로 18년산'을 선보인 후 매년 연산을 높여 한정판 제품을 출시하고 있다. 20년 목통 숙성원액 100%를 사용한 일품진로 20년산은 풍미가 가장 뛰어난 중간층 원액만을 선별해 20년간 최적의 상태로 숙성시킨 최고급 증류식 소주이다.

일품진로 20년산은 8000병 한정 판매로 출시와 함께 품귀 현상을 빚으며 조기 완판을 기록한 바 있다. 올해 일품진로 21년산 출시 여부에도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오성택 상무는 "3년 연속 대상 수상은 일품진로 품질과 가치를 인정받은 결과"라면서 "앞으로도 증류식 소주 대표 브랜드로서 프리미엄 증류주의 가치를 전달하기 위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김경애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