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LG에너지솔루션, 세계 최대 규모 ESS 프로젝트에 배터리 공급 완료
상태바
LG에너지솔루션, 세계 최대 규모 ESS 프로젝트에 배터리 공급 완료
  • 박인철 기자 club1007@csnews.co.kr
  • 승인 2021.06.17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에너지솔루션(대표 김종현)이 세계 최대 규모의 ESS 프로젝트에 배터리 공급을 완료했다고 17일 밝혔다.

LG너지솔루션은 최근 미국 발전사인 Vistra가 캘리포니아주 몬트레이(Monterey) 카운티 북동부의 모스랜딩(Moss Landing)지역에 가동 중인 1.2GWh 규모의 전력망 ESS에 배터리 공급을 완료했다.

이는 단일 ESS 사이트 기준 세계 최대 규모로, 미국 캘리포니아주의 전력 사용량이 높은 피크시간대에 약 22만5000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용량이다.

Vistra는 지난해부터 캘리포니아주의 ‘모스랜딩(Moss Landing) 천연가스 발전소’의 퇴역한 노후 화력 발전 설비를 전력용 ESS 등 재생에너지로 대체하는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 LG에너지솔루션의 배터리 공급은 해당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이번 프로젝트에는 LG에너지솔루션의 혁신적인 ESS 배터리 신제품 ‘TR 1300’ 랙이 공급됐다.

기존에는 배터리 팩(Pack)과 랙(Rack)을 해당 ESS 사이트에 별도로 출하시킨 후 현장에서 조립해 ESS 설치를 완료했다. 하지만 배터리 제조 공장에서 배터리 팩을 배터리 랙에 설치 및 조립을 완료한 후 ESS 사이트로 출하시킴으로써 ESS 현장 설치 시간과 비용을 줄였다.

또한 고성능 배터리 셀(Cell)이 적용된 ‘TR1300’은 배터리 랙의 2단 적재(Double-Stacked)가 가능해 공간 효율성은 높이고, 단위 면적당 에너지 밀도가 향상된다는 장점이 있다.

해당 제품은 업계의 가장 엄격한 화재관련 안전 표준도 충족하고 있다.

‘TR 1300’ 랙은 글로벌 안전인증회사인 UL(UnderWriters Laboratories)의  배터리 에너지 저장 시스템의 열 폭주 화재 전이에 대한 안전성 시험 방법 표준인 UL9540A 테스트를 실시했고, 화재는 인접한 배터리 랙으로 전파되지 않았다. 

LG에너지솔루션 ESS 사업부장 신영준 전무는 “세계 최대 규모의 ESS 프로젝트에 배터리를 공급함으로써 차별화된 ESS 배터리의 경쟁력을 인정받았다”며 “품질 경쟁력을 한층 더 강화해 글로벌 ESS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박인철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