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빗썸, NH농협은행과 실명계좌 재계약 체결...“FIU 신고 접수 절차대로 진행“
상태바
빗썸, NH농협은행과 실명계좌 재계약 체결...“FIU 신고 접수 절차대로 진행“
  • 문지혜 기자 jhmoon@csnews.co.kr
  • 승인 2021.09.08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빗썸(대표 허백영)이 NH농협은행의 위험평가 심사를 마치고 실명계좌 계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가상자산 거래소들은 특정금융정보법(이하 특금법)에 따라 오는 9월24일까지 정보보호 관리체계(ISMS) 인증과 실명 확인 입출금 계정 요건 등을 갖춰 사업자 신고를 마쳐야 한다.

빗썸은 실명계좌 계약과 확인서 발급을 완료한 만큼 규정과 절차에 맞춰 금융정보분석원(FIU) 신고를 진행할 계획이다.

빗썸은 트래블룰과 관련해 NH농협은행과 장기간 논의한 결과 이용자 불편을 최소화하면서 자금세탁위험을 막을 수 있는 솔루션을 찾았다고 밝혔다.

신고 수리 후 고객신원확인(KYC) 및 지갑주소 확인 절차를 거친 빗썸 고객은 원화마켓을 비롯한 기존 서비스를 그대로 사용할 수 있다.

빗썸은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ATF) 및 금융당국의 기준에 부합하는 트래블 룰 시스템 구축 작업에 모든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3개 거래소 트래블 룰 합작법인을 통한 정보공유 체계와 시스템 구축도 차질 없이 진행할 예정이다.

양사는 이번 실명계좌 계약을 통해 서로 상생할 수 있는 배경을 마련했다. 빗썸은 안정적인 글로벌 금융 네트워크를 보유한 NH농협은행과 믿을 수 있는 거래환경을 조성해 다양한 신규 사업 협력의 기회를 마련했고, NH농협은행 또한 젊은 고객 확보 등 고객 저변을 넓혀 나갈 수 있을 전망이다.

빗썸 관계자는 “양사는 트래블룰과 관련해 그 어떤 은행이나 거래소보다 심도 있는 논의를 거친 덕분에 모범적인 대안을 마련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빗썸은 NH농협은행과 긴밀한 협조를 통해 더욱 안전하고 편리한 가상자산 거래환경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문지혜 기자]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