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퍼저축은행, 호주 산불 피해 복구 위해 2000만 원 기부
상태바
페퍼저축은행, 호주 산불 피해 복구 위해 2000만 원 기부
  • 황두현 기자 hwangdoo@csnews.co.kr
  • 승인 2020.02.05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퍼저축은행이 산불로 큰 피해를 입은 호주의 피해 복구를 위해 성금 2000만 원을 구세군자선냄비본부에 기탁했다고 5일 밝혔다. 본 성금은 호주 산불로 발생한 이재민 구호활동과 피해 복구에 사용될 예정이다.
 
▲페퍼저축은행 제공
▲페퍼저축은행 제공
이번 성금은 페퍼저축은행이 2020년 ‘호주의 날’ 기념 행사를 주관하는 주한호주상공회의소에 제안해 함께 진행된 것으로 호주에 본사를 두고 있는 글로벌 금융그룹의 일원으로써 호주 산불의 심각한 피해에 따른 고통에 깊이 공감하고 실질적 도움을 전하고자 하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페퍼저축은행 장매튜 대표는 “이번 성금으로 산불로 국가적 재난 상태에 빠진 호주의 피해복구에 작게나마 보탬이 됐으면 한다”며 “이재민들에게 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하며 피해가 조속히 복구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황두현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