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CJ오쇼핑, 우수 중소기업 협력사 10곳 선발해 연구 개발비 총 3억원 지원
상태바
CJ오쇼핑, 우수 중소기업 협력사 10곳 선발해 연구 개발비 총 3억원 지원
  • 김민국 기자 kimmk1995@csnews.co.kr
  • 승인 2021.04.19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오쇼핑이 당사 중소기업 협력사 중 10곳을 선발해 연구개발(R&D)비 총 3억 원을 지원한다고 19일 밝혔다. 올해 세 번째 시행하는 연구 개발비 지원 제도는 기업 경쟁력 강화와 직결되며 중소 협력사 도약의 초석이 된다는 평이다.

CJ오쇼핑은 사업 계획 및 성장 잠재력 등을 기준으로 당사 동반성장 협약 협력사 중 10곳을 선발했다. 올해는 태석광학·대경아이엔씨·한국미라클피플사·보국전자·온니포유·휴롬엘에스·엠에이치티·가누다·유웰데코·풍림전자가 선정됐다. CJ오쇼핑은 이 협력사에게 각 3000만 원의 R&D 지원금을 전달한다. 지원 대상 기업은 신상품을 개발하거나, 기존 상품의 품질을 개선하는데 이 금액을 사용할 예정이다.

이 제도는 2019년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한국생산성본부와 맺은 ‘혁신 파트너십 사업’ 협약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이 협약은 CJ오쇼핑이 비용을 출연하면,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은 협약 체결 및 자금 지원을 담당하고 한국생산성본부가 중소기업 경영 컨설팅을 수행하는 제도이다. CJ 오쇼핑은 ‘혁신 파트너십 사업’에 올해 R&D 지원금액인 3억 원을 출연해, 2019년부터 총 9억 원을 지원해 오고 있다.
 


CJ오쇼핑은 연구개발 비용 지원 제도 시행 이래 작년까지 총 20개 협력사를 지원했다. 신제품 개발을 위해 노력 중이나 투자 여력이 낮아 고민인 중소기업 협력사에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해 주어 호응이 높다.

선글라스와 안경테 전문 회사 ‘태석광학’은 지원금 3천만 원을 금형 제작비에 투자해, 140여 개의 안경 부품 몰드와 안경테 샘플을 만들었다. 이렇게 탄생한 태석광학 브랜드 ‘서포트라이트’는 CJ오쇼핑 히트 안경테로 떠올랐다. ‘대경아이엔씨’는 기존 인기 상품 ‘시메오 에어프라이어’를 업그레이드한 ‘시메오 에어프라이어 턴앤고’ 상품을 출시했으며, 이 상품은 현재 CJ오쇼핑 인기 프로그램 ‘최화정쇼’ 등에서 호응을 얻고 있다. CJ오쇼핑은 지원 제도를 통해 탄생한 신상품 판매까지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CJ오쇼핑 대외협력담당 이호범 사업부장은 “판매 촉진이나 판로 지원 등을 넘어 중소 협력사의 사업 근본 경쟁력을 키우는 지원 정책 등으로 ESG 경영 방식을 다각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김민국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