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욱 더불어민주당 의원, K-SDGs 달성을 위한 지속가능발전기본법 대표발의
상태바
김병욱 더불어민주당 의원, K-SDGs 달성을 위한 지속가능발전기본법 대표발의
  • 김건우 기자 kimgw@csnews.co.kr
  • 승인 2021.05.13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병욱 더불어민주당 의원(경기 성남시 분당구을, 재선)은 12일 국가지속가능 발전목표(K-SDGs) 달성을 지속가능발전기본법을 대표발의했다고 밝혔다.

국제연합(UN)은 1992년 ‘리우선언’, 2002년 ‘요하네스버그 선언’, 2015년 ‘지속가능발전목표(SDGs)’등을 통해 모든 국가들이 경제성장·환경보전·사회발전의 균형과 조화·포용적 사회를 추구하는 지속가능한 발전을 권고했고 우리나라도 지난 2007년 지속가능발전기본법을 제정하고 국가지속가능 발전 전략 등을 수립·시행했다.

그러나 2010년 '저탄소 녹색성장 기본법'이 제정되면서 지속가능 발전은 녹색성장의 하위개념으로 지속가능발전기본법은 일반법인 지속가능발전법으로 변경됐다.

또한 국가지속가능발전전략은 지속가능발전 기본계획으로 대통령 소속의 국가지속가능발전위원회는 환경부 소속으로 각각 격하되었고 지방 추진체계가 사실상 폐지됨에 따라 지속가능발전을 실현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이다.
 

▲ 김병욱 더불어민주당 의원
▲ 김병욱 더불어민주당 의원

김 의원이 대표발의하는 지속가능발전법에는 정부와 지방자치단체가 효율적인 지속가능발전을 위해 위원회 조직 및 전략 수립·점검체계를 수립하는 내용과 지역·기업·기관·학교 등이 지속가능발전 정책과 활동에 참여를 유도하는 내용 등이 포함돼있다는 설명이다.

김 의원은 “우리나라는 2007년 노무현 정부 때 지속가능발전에 관한 기본법을 제정하고 국가·지방전략을 수립·시행해 왔었지만 2010년 이명박 정부 때 저탄소 녹색성장 기본법이 제정되면서 지속가능발전의 핵심요체가 흡수되며 사실상 폐지됐다"며 “이번 지속가능발전법을 통해 지속가능발전의 법적 지위·체계와 지방 거버넌스를 복원 및 격상하고 SDGs의 법적 근거 및 관련 시책을 규정하는 제정안을 대표발의하게 됐다”고 법안발의 배경을 밝혔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김건우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