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JYJ 김재중 카라 니콜 다정다감 '폭식글'로 친분 과시
상태바
JYJ 김재중 카라 니콜 다정다감 '폭식글'로 친분 과시
  • 뉴스관리자 csnews@csnews.co.kr
  • 승인 1999.11.3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성그룹 JYJ 김재중과 카라의 니콜이 트위터를 통해 다정한 글을 주고 받았다.

김재중은 지난 12일 밤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니콜과 대화를 나누며 친분을 과시했다.

먼저 김재중이 니콜에게 "몸상태도 별로고. 반식욕은 끝 이제 좀 졸립네^^"라고 남기자 니콜은 "따뜻한 우유한잔?ㅋㅋ 꿀넣으면 맛있어요. 오빤 먹어도 돼요!!"라고 답했다.

이어 김재중은 "너네는 관리하느라 잘 먹지도 못하지? 먹을거 좋아하는 니콜이 제일 고생이야~"라고 남겼고, 니콜은 "폭식했다가 지금 다시ㅠㅠ. 오빠가 저랑 식탐바꾸셔야 해요ㅋㅋ"라며 다이어트의 어려움을 드러냈다.

이에 김재중이 "넌 폭식이 문제야. 결정적으로 너네 엄마가 요릴 너무 잘한다는 거야~"라고 말하자 니콜은 "그 순간적인 폭식하지 않으면 안 찔텐데..엄마의 떡국이 갑자기 생각나네요"라며 다정한 모습을 과시했다. (사진=연합뉴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