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컷영상] 얇은 고기 패티에 소스뿐인 엉터리 편의점 햄버거
상태바
[노컷영상] 얇은 고기 패티에 소스뿐인 엉터리 편의점 햄버거
  • 한태임 기자 tae@csnews.co.kr
  • 승인 2019.01.17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ome.jpg
편의점들이 자체적으로 PB 햄버거를 내놓고 있는 가운데 한 소비자가 PB 햄버거의 과대포장 상태에 불만을 터뜨렸다.

경남 창원시에 사는 박 모(남)씨는 편의점 햄버거를 구입했다가 제품을 뜯어보고 실망감을 느꼈다. 햄버거 빵 속에 얇은 고기와 소스만 들어있어 볼품 없는 상태였던 것. 박 씨는 "큰 기대는 안했지만 이 정도는 너무 심하지 않느냐. 뭘 먹으라고 만들어 놓은 건지 모르겠다"면서 불만을 터뜨렸다.

공정거래위원회에서 규정한 소비자분쟁해결기준에 따르면 함량, 용량, 중량, 개수 부족 및 표시내용 상이의 경우 당해 품목 교환 또는 구입가 환급이다. 제품, 포장지 등 증거물을 보관하여 식품안전소비자신고센터에 접수하거나 부정불량식품신고센터에 신고하면 조치 가능하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한태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