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한국 자동차생산량 세계 7위.. 3년 연속 감소
상태바
작년 한국 자동차생산량 세계 7위.. 3년 연속 감소
  • 김국헌 기자 csnews@csnews.co.kr
  • 승인 2019.02.10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년 우리나라의 자동차 생산량이 10대 자동차 생산국 중 유일하게 3년 연속 감소하며 멕시코에 밀려 세계 7위로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한국자동차산업협회가 발표한 '2018년 10대 자동차 생산국 현황'에 따르면 지난해 한국의 자동차 생산량은 전년 대비 2.1% 감소한 402만9000대로 집계됐다.

같은 기간 멕시코 자동차 생산량은 406만9000대에서 411만 대로 1% 증가했다. 

한국의 자동차 생산량 순위는 2016년 인도에게 5위 자리를 내준지 2년 만에 한 단계 하락하며 세계 7위로 집계됐다. 

세계 자동차 생산량에서 한국이 차지하는 비중도 4.1%로 전년대비 0.1%포인트 감소했다.

자동차산업협회는 생산량 감소 요인에 대해 대립적 노사관계, 경직된 노동시장 구조 등에 따른 고비용·저효율 생산구조가 고착화됨에 따라 생산경쟁력을 상실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작년 2월 한국지엠(GM)의 군산공장 폐쇄로 인한 생산 중단, 내수와 수출의 동반 부진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했다고 분석했다.

반면 인도와 멕시코는 임금수준 대비 높은 생산성으로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고 협회는 덧붙였다. 

정만기 자동차협회 회장은 "자동차산업의 경쟁력을 회복하려면 정부의 지원 정책이 절실하다"면서 "법·제도 개선을 통해 협력적 노사관계를 구축하고 연비 및 배출가스 등 환경규제나 안전 및 소비자 관련 규제를 산업경쟁력을 고려해 혁신해나갈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자동차 생산량 세계 1위는 중국이 차지했다. 중국의 2018년 자동차 생산은 전년비 4.2% 감소한 2781만대로 28년 만에 처음으로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했지만 10년 연속 세계 1위 자리를 지켰다. 

이어 2위 미국, 3위 일본, 4위 독일, 5위 인도, 6위 멕시코, 7위 한국, 8위 브라질, 9위 스페인, 10위 프랑스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김국헌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