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NH농협손해보험, ESG 비전 선포 및 자문위원회 출범
상태바
NH농협손해보험, ESG 비전 선포 및 자문위원회 출범
  • 박관훈 기자 open@csnews.co.kr
  • 승인 2021.02.22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손해보험(대표이사 최창수)은 환경·사회·지배구조(ESG) 중심의 경영 체계 구축을 위해 비전 ‘ESG Friendly 2025’를 선포하고 ‘ESG 자문위원회’를 신설했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19일 농협손해보험은 서울 서대문구 소재 본사 대회의실에서 최창수 대표이사를 비롯한 임원과 부서장, 외부 전문가 등이 참여한 가운데 ‘ESG 비전 선포식’과 ‘ESG 자문위원회 출범식’을 개최했다.

이날 선포한 비전 ‘ESG Friendly 2025’는 2025년까지 친ESG 경영을 확고히 구축하겠다는 농협손보의 의지를 담고 있다.

이를 위해 농협손보는 △ESG 경영체계 설계 및 내재화 △ESG 투자확대 △ESG 상품개발 △업무별 ESG 추진과제 발굴 △ESG 국제협약 참여 등 단계별 추진전략도 수립했다. 특히 농협손보는 농협금융지주의 ESG 전략과 발맞춰 ‘ESG 상품개발’을 투트랙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농업과 농기업 중심의 ‘농협형 ESG 상품’과 기후변화 위험과 사회취약계층 등에 특화된 ‘시장형 ESG 상품’이 그것이다.
 

또한 이날 농협손보는 ESG 경영의 방향성 제시는 물론 ESG 추진체계 확립과 추진 현황 점검을 위해 자문위원회도 출범시켰다.

자문위원으로는 장지인 CDP(탄소정보공개프로젝트) 한국위원회 위원장, 임대웅 유엔환경계획 한국대표, 김이배 농협손해보험 이사회의장, 조봉순 서강대 교수, 정광화 강원대 교수가 선출됐다. 자문위원장은 장지인 CDP 한국위원회 위원장이 맡았다.

이와 함께 ESG경영의 전사공감대 형성과 실무 적용을 주요 역할로 하는 실행협의회도 신설했다.

이밖에 농협손해보험은 ‘ESG 투자확대’의 적극적인 이행을 위해 19일 NH-Amundi자산운용과 ‘ESG채권 투자일임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은 농협금융지주 내 계열사 간 최초의 ESG 투자일임 계약이다. 최대 2천억원까지 분할매수 방식으로 운용되는 일임계약을 통해 농협손보는 우량 ESG 채권에 선제적으로 투자할 예정이다.

NH농협손해보험 최창수 대표이사는 “농협손해보험은 농작물재해보험, 가축재해보험처럼 기후변화대응과 농가경영안정에 특화된 사업을 보유하고 있는 등 ESG경영에 최적화되어 있다”며 “ESG 비전선포와 자문위원회 출범을 계기로 농협손해보험만의 고유한 ESG 경영체계를 구축할 것”이라며 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박관훈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