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습관 생리대 환불 책임 두고 판매처-제조사 핑퐁...소비자만 샌드위치
상태바
오늘습관 생리대 환불 책임 두고 판매처-제조사 핑퐁...소비자만 샌드위치
  • 한태임 기자 tae@csnews.co.kr
  • 승인 2019.01.06 08:33
  • 댓글 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습관 생리대 리콜을 놓고 잡음이 끊이지 않고 있다. 리콜방식을 '교환'으로만 제한해 소비자 불만이 높은 가운데 판매처와 제조사 서로가 환불 결정 주체라며 책임을 떠넘기고 있기 때문이다.

경기도 고양시에 사는 김 모(여)씨는 오늘습관 생리대를 환불받고 싶었지만 업체 측이 '교환'만 가능하다고 제한해 불만이 많다. 게다가 교환으로 제한하는 이유를 따져묻자 오늘습관 측은 환불은 제조사인 동해다이퍼가 결정하는 사안이라며 책임을 미뤘다고. 다시 제조사 동해다이퍼에 연락하자 "오늘습관에서 환불을 결정해야 하는 것"이라며 책임을 돌렸다. 김 씨는 "이렇듯 서로가 핑퐁을 치는 탓에 어디에다 항의해야할지 모르겠다"며 분통을 터뜨렸다.

oh.jpg
▲ 판매처인 '오늘습관'과 OEM제조사인 '동해다이퍼'는 서로가 환불결정주체라고 주장하고 있다.

오늘습관 생리대 리콜 이후로 문제가 다시 불거진 것은 오늘습관 생리대의 리콜 방식을 교환으로 제한하면서부터다. 오늘습관 측은 지난 11월 '약사법을 위반한 제조사 동해다이퍼 측에서 자진회수 및 안전한 제품으로 '교환'을 결정했으며 당사는 제조사가 원활하게 수거 및 교환을 할 수 있도록 접수 내역을 전달할 예정이다'고 공지했다.

그러나 소비자들이 교환이 아닌 환불을 요구하면서 방향은 책임 공방으로 번졌다. 오늘습관 측은 문의게시판 답변을 통해 환불 결정의 주체가 제조사인 동해다이퍼임을 알렸다.

오늘습관 측은 '동해다이퍼가 교환만을 진행하는 것으로 결정하였고 회수의무자인 동해다이퍼에서 결정한 교환 절차에 따를 수밖에 없다'는 내용으로 선을 그었다.

ohn.jpg
▲ 오늘습관 생리대 홈페이지의 문의게시판 답변.

그러나 오늘습관 생리대 OEM제조업체인 동해다이퍼는 오늘습관 측에 책임을 돌렸다.

동해다이퍼는 홈페이지를 통해 '당사는 오늘습관으로부터 오더를 받은 대로 제품을 제조하고 납품만을 담당했기에 환불에 관해서는 도움을 드리고 싶어도 드릴 수가 없다. 구매가로 환불을 진행하고자 하신다면 판매처에 문의를 주셔야 한다'는 내용을 게시했다. 

dong.jpg
▲ 제조사 동해다이퍼 홈페이지의 공지사항.

소비자들은 판매처와 제조사가 서로 책임을 떠넘기기만 하는 탓에 둘 중 어느 곳에 항의해야 할지 몰라 답답하다는 반응이다. 본지에도 환불 결정 주체가 어디인지 확인해달라는 소비자들의 요청이 이어졌다.

주무관서인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 측도 난감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교환·환불 결정의 주체를 누구라고 해야 할지 명확히 결론 내리기가 조심스러운 데다 양 사간의 갈등 문제다보니 더 이상 개입하기가 어렵다는 것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회수의 주체자는 동해다이퍼가 맞는데 교환·환불 결정 주체가 누구라고 딱 결론내리기는 쉽지 않다. '회수'와 '교환·환불'의 개념은 다르다보니 어떻게 해석하느냐에 따라 다를 수도 있기 때문이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두 회사 간의 계약관계를 따져봐야 하지 않을까 싶다. 두 회사의 계약 사항에 환불 등의 문제를 어떻게 처리하는지가 나와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의견을 내면서 "이 이상으로 양 사간의 갈등문제에 개입하기는 쉽지 않은 상황"이라고 전했다.

판매사 제조사 식약처까지 서로 책임을 넘기는 상황이다보니 피해를 입은 소비자들만 발을 구를 수밖에 없는 실정이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한태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참나 2019-04-18 13:35:22
4월인 지금도 이상태 그대로죠? ㅋㅋ 이제 몇개나 신청했었는지 기억이 가물할 지경.. 이런걸 노린거였나 ㅋㅋ
홈페이지는 어느샌가 발포크리너만 파는것으로 둔갑 ^__^ 피해는 소비자만 엄청나게 받고, 업체는 둘다 나몰라라 하니 앞으로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네요.

김지니 2019-02-18 17:03:11
저도 작년 9월 셋트 57,000원 구매해서 9월말에 기사보고 환불요청했는데 지금까지 그대로네요..제조사 동해는 환불금 11,280원이라고 하고 다 받으려면 오늘습관에 얘기하라는데 지금껏 문의에 대한 답변은 오늘습관에서 단한건도 받지 못했습니다. 5개월간의 싸움 지겹네요

망해라오늘습관동해다이퍼 2019-01-24 11:06:40
하 저도 소보원에 문의했는데 어쩔수 없다네요?

동해다이퍼에서 환불금 (1270원/대형) (1250/중형) 받을건지 아님 교환해서 받으래요

자기는 모른대요

동해다이퍼는 납품가 환불이나 교환만 된다고 하고 전액 환불 받으려면 오늘습관에 얘기하라고 하고

이 진짜 벼락맞아 죽을놈들!!! 열받아요.

짜증 2019-01-23 13:22:23
저는 소보원에 문의햇는데 ㅠㅠ 방법이 소송뿐이없다고 답변이왔어요 ㅠ 이걸 진짜 어케해야하는지 저는 7일이내 환불로해서 햇는데도 안해준다네요 기가차서 ..

주거라오늘습관 2019-01-18 17:59:28
방금제조사에 문의해보니 오늘습관 생리대 대형 한 세트(낱개말고)가 1200원~1500원 정도 된다고 하네요 ㅋㅋㅋ얼마나 마진을 남긴거냐 개 조 같은 오늘습관아..ㅋㅋㅋㅋㅋㅋㅋ 아아아아 열불나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