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금융소비자 피해 예방 온라인 금융교육 실시
상태바
KB증권, 금융소비자 피해 예방 온라인 금융교육 실시
  • 문지혜 기자 jhmoon@csnews.co.kr
  • 승인 2021.02.22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증권은 오는 23일부터 공식 유튜브 채널 ‘마블TV’를 통해 주식 리딩방 불법‧불건전 영업행위로 인한 소비자 피해 예방 교육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KB증권은 이번 교육에서 △‘유사투자자문업’이란 무엇인지 알아보고 △주식 리딩방 불법‧불건전 영업행위로 인한 소비자 피해 내용을 실제 사례를 통해 살펴보고 △금융소비자 유의 사항을 초보 투자자의 눈높이에 맞춰 안내한다.

교육을 이수한 고객에게는 KB증권 프리미엄 자산관리 서비스 ‘Prime Club 서비스’를 접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한다. ‘Prime Club 서비스’는 월 1만 원의 구독료를 지불하면 필요한 투자정보를 적시에 제공하고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할 경우 유선으로 Prime PB 컨설팅까지 제공한다.

KB증권 박정림 사장은 “이번 교육을 통해 소비자 피해를 예방하고 소비자 스스로 금융에 관한 올바른 이해를 바탕으로 합리적인 의사결정을 내릴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청소년, 고령층, 장애인 등 금융 취약계층 및 일반투자자 대상의 맞춤형 금융교육을 꾸준히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문지혜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