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저축은행, ESG경영 일환으로 영업용 차량 ‘친환경 전기차’로 전환
상태바
JT저축은행, ESG경영 일환으로 영업용 차량 ‘친환경 전기차’로 전환
  • 이예린 기자 lyr@csnews.co.kr
  • 승인 2021.07.13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T저축은행은 영업용 차량을 친환경 전기차로 전환한다고 13일 밝혔다.

JT저축은행은 이번 친환경 전기 차량 도입을 시작으로 현재 운용하고 있는 모든 영업용 차량을 순차적으로 친환경 전기 차량으로 전환할 방침이다.

기존 화석연료를 사용하지 않는 친환경 차량은 미세먼지, 이산화탄소, 질소산화물 등 대기오염 물질을 배출하지 않아 환경 보존 및 탄소배출량 절감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보고 있다. 

다만 친환경 차량은 기존 화석연료를 사용하는 내연기관 차량 보다 고가의 비용이 발생하지만 JT저축은행은 미래 세대를 위한 환경 보존의 중요성을 고려해 전환을 추진한다는 설명이다.

최성욱 JT저축은행 대표이사는 “기업은 이윤 추구 만이 아니라, ESG경영을 통한 미래 세대가 함께 나아갈 수 있는 방향을 모색하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판단돼 친환경 전기 차량을 업계 최초로 도입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더욱 다양한 친환경 활동을 통해 고객이 체감하고 공감되는 ESG경영을 펼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JT저축은행은 ESG경영 일환으로 기업 사무용품 녹색제품 전환, 정부가 시행하는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 캠페인 ‘고고챌린지’ 동참 등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이예린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